바다갈라짐 - 진도
진도
웅장한 바다갈라짐의 장관과 향토문화를 즐길 수 있는 곳
전라남도 진도군 고군면 회동리
바다갈라짐 진도 전경

전라남도 진도군의 바다갈라짐은 진도군 고군면 회동리에 위치한 뽕할머니상 전면에서 의신면 모도리까지 약 2.8km 걸쳐 바닷길이 열리는 장관이 펼쳐진다. 1975년 주한 프랑스 대사 ‘피에르 랑디(Pierre Landy)’가 프랑스 신문에 소개하면서 세계적으로 알려지게 되었고, 1996년에는 일본 가수 덴도 요시미가 신비의 바닷길을 주제로 만든 노래인 ‘진도이야기’가 큰 인기를 얻으면서 일본 관광객이 급증하고 있다.진도군에서는 매년 3~4월 신비의 바닷길 축제를 열어 국내ㆍ외 관광객들을 맞아 진도 고유의 민속예술인 강강술래, 씻김굿, 들노래, 다시래기 등 국가지정 중요무형문화재와 만가, 북놀이 등 전라남도 지정 무형문화재를 선보이고 다양한 이벤트를 제공하고 있다.

2019년 9월 바다갈라짐 예보

목록

전날 : 적색 (밑줄) / 다음날 : 청색(이탤릭체)

인쇄 바다갈라짐보는법
바다갈라짐 달력
지난년도 지난달 다음달 다음년도
바다갈라짐 달력

1

2

3

4

5

6

7

8

9

10

11

12

13

14

15

16

17

18

19

20

21

22

23

24

25

26

27

28

29

30


* 공란 : 바다갈라짐 현상이 나타나지 않습니다.